티스토리 뷰

반응형

월 6만 5천 원으로 서울 대중교통을 무제한 이용할 수 있는 '기후동행카드(Climate Card)'가 나옵니다.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대중교통이용객들의 부담을 덜어주는 무제한 정기 이용권을 도입예정입니다. 

 

 

 

기후동행카드란?

 

월 6만 5천 원 무제한 통합교통카드입니다. 서울 권역 내 모든 대중교통과 따릉이(1시간이용권)를 무제한으로 이용가능합니다. (단, 경기, 인천, 광역, 심야버스, 신분당선, 서울 권역 외 도시철도는 이용불가입니다.)

 

 

 

서울특별시 사이트
서울시

 

 

시행

 

2024년 1월 ~ 5월 시범운영예정입니다. 월 단위 충전가능하고, 24년 5월 말까지 충전가능합니다. 이후 하반기에는 본격시행예정입니다.

 

 

 

사용법?

 

실물 카드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앱으로도 손쉽게 사용가능합니다. 실물카드는 최초에 3천 원으로 카드 구매 후, 매월 6만 5천 원을 충전하여 이용가능합니다.

 

서울 대중교통은 모두 가능하고, 서울에서 승차해 경기, 인천 등 다른 지역에서 '하차'하는 경우에는 이용 가능하지만, 타 지역에서 승차하는 경우엔 기후동행카드 이용이 불가합니다. 즉, 출발지가 서울이면 사용가능합니다.

 

 

기추동행카드 월6만5천원 무제한

 

 

기후동행카드로 기후위기 대응

 

세계 여러 국가들이 기후위기로부터 여러 대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특히 무제한 교통카드 도입을 통해 이산화탄소 감소와 시민들의 교통비 부담을 덜고, 도심 교통혼잡도 개선할 수 있어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 연간 약 1만 3천대 승용차 이용 감소 효과

■ 온실가스 연간 3만 2천 톤 감소 예상(소나무 480만 그루 흡수 규모)

 

기후동행카드로 기후위기 대응

 

 

기후동행카드가 필요한 이유

 

■ 세계적인 기후위기를 생활 속 탄소중립으로 동참

■ 공공요금, 에너지가격 상승으로 인한 서민 부담을 줄이기

■ 유럽 등 선진도시와 달리 대중교통 정기권 부재를 기후동행카드로 자유롭게 이동보장

반응형